알림마당

공공보건의료재단의 주요사항을 알려드립니다.

  • 서울시 공공보건의료재단 「서울시 비대면 건강관리 플랫폼 구축 방안」 토론회 개최

    등록일 : 2022-08-26조회수 : 944
  •  

     

    디지털 대전환 시대, 건강증진사업은 어떻게 변화해야 하는가?

     

     

    서울특별시 공공보건의료재단(이하 ‘재단’, 대표이사 김창보)은 8월 24일 수요일 오후 3시, 서울특별시청 서소문청사 제1동에서 「서울시 비대면 건강관리 플랫폼 구축 방안」 토론회를 개최하였다. 이번 토론회는 디지털 대전환기를 맞고 있는 현 시점에서 시민의 수요에 따른 비대면 건강관리 서비스 개발, 플랫폼 구축의 필요성과 운영방향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토론회에 앞서 서울시의회 보건복지위원회 강석주 위원장은 축사를 통해 “지역보건사업의 패러다임은 치료에서 예방중심으로 바뀌고 있다”고 말하며 “손목닥터 9988 사업이 성공적으로 수행되고 있고 재단의 연구가 손목닥터 9988 사업과 함께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밝히며 재단의 비대면 건강증진사업에 대한 기대를 나타냈다. 

     

    이날 토론회는 재단의 한영근 본부장(건강돌봄지원본부)의 발제를 시작으로 진행되었다. 한영근 본부장은 건강증진사업에서 디지털 기술의 도입은 앞으로 거스를 수 없는 흐름이라고 밝히고 국내외의 현황을 소개하였고 서비스 이용자의 측면, 서비스 제공자의 측면에서 디지털 기술 도입의 필요성을 고찰하였다. 또한 복지 분야의 신기술 도입사례(복지멤버쉽, 복지지갑)를 언급하면서 지역보건의료사업에서도 유사한 형태로 활용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WHO가 코로나 19 팬데믹 상황에서 필수의료 등의 유지를 위해 디지털 기술을 활용할 것을 권장하며 다수 국가가 디지털 기술을 보건의료사업에 도입하였다고 언급하면서 이 흐름을 서울시가 선도해 나가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서 발제에 나선 협성대학교 박남수 교수는 “보건소 건강관리서비스 영역에서 시민들의 접근성을 어떻게 향상시킬 수 있고 또 디지털 정보 기술을 접목시킬 것인가”가 중요하다고 이야기 하였다. 궁극적으로 서울시의 건강정책 목표는 “대상자 유형에 따른 맞춤형 건강관리 서비스의 제공과 대면에서 비대면 서비스로의 확장 시, 디지털 격차 감소를 위해 서울시의 역할이 중요할 것이다”라 고 강조하였다. 

     

    마지막으로 대전대학교 정보보안학과 조영복 교수는 “기존에 산재되어 있고 산발적으로 운영되고 있는 정보들을 한 곳에서 통합 관리할 필요가 있으며 표준화된 모형을 통해 제공하는 것이 중요하다”라고 이야기하면서 “비대면 건강관리 플랫폼을 구현하고 건강관리 시스템과의 유기적인 연동을 통해 궁극적으로 수요자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해야 한다”고 언급하였다.

     

    특히 조비룡 교수는 “대면 서비스에서 비대면 서비스로의 확장이 필요하다는 시대적 흐름에 동의한다”면서 “공공과 민간의 협력을 통해 서비스의 퀄리티를 올릴 수 있는 방안 모색이 필요하다”라고 강조하였다. 

     

    앞으로도 재단은 미래를 선도하는 ‘서울형 지역사회 스마트건강관리’가 구현될 수 있도록 노력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왼쪽부터)조영복 교수, 박남수 교수, 한영근 본부장, 조비룡 교수, 이인영 前소장, 김창보 대표이사, 강석주 위원장, 정해권 대표, 손창우 교수, 김성아 부연구위원, 박지향 수석전문위원, 서울시의회 보건복지위원회 강석주 위원장, 토론회 포스터, 서울시 비대면 건강관리 플랫폼 구축 방안 토론회, 2022. 8. 24.(수) 오후 3시 서울특별시청 서소문청사 제1동 대회의실, 인사, 김창보, 공공보건의료재단 대표이사, 축사, 강석주, 서울특별시의회 보건복지위원장, 발제, 지역보건사업에서의 디지털 기술 도입 필요성과 제언, 한영근, 공공보건의료재단 건강돌봄지원본부장, 혁신적 정보기술을 활용한 보건소 건강관리서비스 접근성 향상 방안, 박남수, 협성대학교 보건관리학과 교수, 비대면 건강관리 플랫폼 구현 및 정보관리체계, 조영복, 대전대학교 정보보안학과 교수, 좌장, 이인영, 前강북구보건소 소장, 토론, 조비룡, 서울대학교병원 가정의학과 교수, 손창우, 인제대학교 보건대학원 교수, 김성아, 서울연구원 도시사회연구실 부연구위원, 정해권, 스왈라비 대표, 서울특별시, 서울특별시 공공보건의료재단
  • 첨부파일

    서울시 비대면 건강관리 플랫폼 구축 방안 토론회 자료집.pdf